상단여백
HOME 연재종료
‘며칠’ / ‘몇 일’ ‘엊그제’ / ‘엇그제’
박시균 | 승인 2012.11.14 |(0호)

가을비가 몇 번 지나가더니 이제는 겨울옷이 어색하지 않게 날씨도 차가워졌습니다. 기말고사를 준비해야 하는 시기입니다. 기말고사가 끝나면 여러분의 학사력은 이미 2012년을 끝맺고 동계방학의 시작을 알리고 있을 것입니다. 즐거운 기분으로 동계방학과 2013년을 맞이할 수 있도록 차분하지만 알찬 준비를 해 주시기를 바랍니다. 오늘은 많은 이들이 쓸 때 혼동을 일으키는 ‘며칠’과 ‘몇 일’의 차이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며칠’ / ‘몇 일’

 

“오늘이 며칠이지? / 오늘이 몇 일이지?”

“며칠/몇 일을 쉬었더니 오늘이 며칠/몇 일인지 잘 모르겠는데요.”

 

위의 두 문장에서 ‘며칠’과 ‘몇 일’ 중 맞는 표현은 어느 것일까요? 많은 분들이 ‘몇 일’이 맞다고 생각하셨을지도 모르나 맞는 표현은 모두 ‘며칠’입니다. 왜 ‘몇 일’은 맞는 표현이 아닐까요? ‘몇 일’과 비교하기 위해서 ‘몇 년’과 ‘몇 월’을 생각해 봅시다. 이 두 단어의 발음이 어떻게 되지요? ‘몇 년’과 ‘몇 월’은 각각 발음이 [멷년](음절말 중화) → [면년](자음동화, 비음화), [멷월](음절말 중화) → [며둴](연음법칙)로 됩니다.

그렇다면 ‘며칠’의 발음은 어떤가요? 발음도 [며칠]이라고 하지요. 만약 ‘몇 월’이나 ‘몇 년’에서의 발음이 적용된다면 [며칠]이라는 발음이 나올 수 있을까요? ‘몇 일’도 ‘몇 월’과 같은 발음 규칙을 적용받게 됩니다. 우선 ‘월’과 마찬가지로 ‘일’도 실질적 의미를 가지고 있는 실질형태소이기 때문에 절음법칙이 적용되어 [멷일](음절말 중화)로 되고 그 다음에 연음법칙이 적용되어 [며딜]로 발음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하지만 한국어를 모국어로 하는 사람들 중에 누가 [며딜]이라는 발음을 할까요?

이제 답은 자명해졌습니다. 발음을 [며칠]이라고 하는 이상 ‘몇 일’은 맞는 표기가 될 수 없는 것입니다. ‘며칠’이 바른 표현인 것입니다. 그런데 여러분은 두 번째 문장에서 처음 나온 ‘며칠’과 두 번째 나온 ‘며칠’의 뜻이 같다고 생각하세요, 다르다고 생각하세요? 표기가 같으니 뜻도 같을 것이라고 생각할 학생들도 있겠지만 각각은 다른 뜻을 갖고 있습니다. 첫 번째의 ‘며칠’은 ‘몇 날’의 의미이고 두 번째의 ‘며칠’은 ‘그 달의 몇째 되는 날’의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며칠’이라는 단어는 이 두 가지의 의미를 가지고 있는데 두 번째 문장의 ‘며칠’이 각각의 의미를 갖고 있는 것입니다. 이제 ‘며칠’에 대한 궁금증이 해소되었겠지요?

 

 

‘엊그제’ / ‘엇그제’

 

“엇그제 선생님이 내 준 숙제 기억나니?”

“엊그제는 무척 추웠어.”

 

최근에는 학생들이 문자나 이메일을 통해 통신언어를 구사하는 것이 일반화되어서 그런지 맞춤법을 틀리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알고 틀리는 경우도 있지만 정말 맞춤법을 몰라서 틀리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삼 일 전’을 뜻하는 ‘엊그제’도 많이 틀리는 경우 중의 하나인데 이 말을 발음 되는대로 ‘엇그제’라고 쓰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됩니다. 하지만 이 말의 본딧말을 안다면 틀리는 우를 범하지 않을 것입니다. 이 말은 원래 ‘어제 그저께’에서 온 말입니다. 이 말중 ‘어제’가 ‘엊’으로 줄었고 이것이 ‘그저께’와 합쳐져 ‘엊그저께’가 되었습니다. 이것이 다시 줄어서 ‘엊그제’가 된 것입니다. 그러니 당연히 ‘엊그제’가 맞는 표현인 것입니다. 예로 든 두 문장에서도 모두 ‘엊그제’라고 써야 맞는 표현이 되는 것이죠. 앞으로는 맞춤법을 틀리지 않도록 하는 여러분이 되기를 바랍니다. 오늘은 ‘며칠’과 ‘몇 일’, ‘엊그제’와 ‘엇그제’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박시균  군산대학교 국어국문학과

<저작권자 © 황룡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최근 인기기사
    언론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4150) 전라북도 군산시 대학로 558  |  대표전화 : 063-469-411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병선
    Copyright © 2011-2021 황룡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