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 단신
2020년 제3회 채만식 학술세미나 열려채만식 문학을 현대적 계승하고자 마련된 자리
김소리 기자 | 승인 2020.11.09 |(533호)

 지난달 24일 우리 대학 황룡도서관 2층 컨퍼런스 홀에서 ‘제3회 채만식 학술 세미나’가 개최되었다. 세미나는 1·2·3부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작가의 장르 의식과 장르 변환-채만식 문학과 장르론에 대한 에세이 △채만식 문학의 조각난 거울 △포스트 『탁규의 시간』 연구 △공영이라는 망상과 반성이라는 히스테리 △일제 말기 채만식 문학, 일상의 표층과 친일의 심층 △용서하지 못한 자들-용서와 공동체라는 주제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되었다. 채만식 학회는 정기적인 학술지를 발간하고, 채만식 어휘 사전을 편찬하는 등 채만식 문학을 콘텐츠 화하는 방안에 대해 모색한다. 이들은 세미나를 통해 채만식 문학의 현대적 계승을 위해 힘을 쏟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리 기자  sori3165@office365.kunsan.ac.kr

<저작권자 © 황룡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언론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4150) 전라북도 군산시 대학로 558  |  대표전화 : 063-469-4113~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병선
Copyright © 2011-2020 황룡닷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